“우수한 기술력을 갖고 있어도
대기업과 동등한 기회에서 경쟁하기 쉽지 않은 중소기업에게
추천하고 싶습니다.”

미궁 365 ㅣ 박명수 팀장